뉴스

[평창올림픽] 최민정, 통한의 2바퀴…왜 실격됐나

  • 황석조
  • 입력 : 2018.02.13 22:06:39   수정 : 2018.02.13 22:17:45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최민정(20)의 사상 첫 여자 500m 금메달 꿈이 좌절됐다. 더 아쉬운 건 은메달이 유력했지만 경기 후 실격 처분을 당한 것. 어느 지점에서 문제가 발생한 것일까.

최민정이 13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에서 통한의 실격패를 당했는데 그 과정이 복잡하다. 최민정은 이탈리아 폰타나와 함께 막판 결승선을 통과했는데 간발의 차로 2위가 됐다. 은메달이 유력해진 순간. 금메달을 놓쳐 아쉽지만 동계올림픽 역사상 처음으로 여자 500m에서 은메달 고지를 밟았기에 그 자체만으로도 적지 않은 의미가 있었다. 5명이 레이스를 시작했는 데 최민정의 스타트가 다소 느려 선두탈환이 쉽지 않기도 했다. 500m는 초반 스타트가 매우 중요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최민정(사진)이 쇼트트랙 여자 500m에서 실격당했다.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문제는 경기 후였다. 돌연 최민정에게 실격처분이 이뤄졌다. 그렇기에 1위 폰타나, 2위 크리스티(영국), 3위는 캐나다의 킴부탱의 차지가 됐다.

최민정은 스타트가 다소 늦어 3위로 출발했다. 4바퀴 돈 시점부터 최민정은 추월을 계속 시도했다. 문제의 장면은 2바퀴를 남긴 상태였다. 최민정이 바깥에서 안쪽으로 파고드는 이 장면에서 킴부탱과 몸싸움이 있었다. 심판진은 이때 최민정이 손으로 길을 막았다고 판단한 것으로 관측된다. 다만 킴부탱 역시 이 과정에서 손을 사용, 최민정을 미는 동작을 취했고 앞서서도 파고드는 최민정을 미는 행동을 했기에 한국 입장에서 아쉬운 판정이 됐다.

hhssjj27@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일정

02월25일 일요일 이전 일정 보기
0 9 : 05
컬링 여자 결승
대한민국 vs 스웨덴
0 9 : 30
봅슬레이 오픈 4인승: 3차 & 4차 주행
1 3 : 10
아이스하키 남자 결승
1 5 : 15
크로스컨트리스키 여자 30km 단체출발 클래식
2 0 : 00
폐회식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

2018 평창올림픽 메달순위

대한민국 국기
종합6
금메달
5
은메달
8
동메달
4
메달합계
17
국가별 메달 순위 표
국가
1 노르웨이 14 14 11 39
2 독일 14 10 7 31
3 캐나다 11 8 10 29
4 미국 9 8 6 23
5 네덜란드 8 6 6 20
6 대한민국 5 8 4 17
6 러시아출신 올림픽선수단 2 6 9 17
8 스위스 5 6 4 15
8 프랑스 5 4 6 15
10 스웨덴 8 6 1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