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김규리, 열애설 부인 "한바탕 꿈 꾼듯"
기사입력 2017.02.17 18:56:14 | 최종수정 2017.02.17 19:14:3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현철 기자]

배우 김규리가 열애설을 부인했다.

김규리는 17일 SNS에 "자고 일어나니 아름다운 일들이 벌어졌다. 열애설의 주인공이 되다니"라며 "항상 꿈꾸는 일이지만 사실이 아니다. 예쁜 사랑이 생기면 그때 말씀드리겠다"고 밝혔다.

그는 "참고로 회사 측에서 입장을 발표했다는데 저는 소속사가 없다"라며 "한바탕 꿈을 꾼 것만 같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가 김규리가 사업가 남자친구와 열애중이라고 보도했다. 김규리의 일을 봐주던 이가 열애 사실을 인정했으나 김규리가 직접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지난 1997년 잡지모델로 데뷔한 김규리는 1999년 드라마 '학교1'에 출연한 뒤 '유리구두' '현정아 사랑해' 러브홀릭' '앙큼한 돌싱녀'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jeigun@mk.co.kr

한화, 연습경기 7연패…마운드 불안 여전
감독이 꼽은 ‘Key 사인방’ 석민-건창-시환-종현
심석희, 동계AG 500m 실격…반칙-판정 아쉬움
송혜교 유아인, 너무나 잘 어울려 ‘특급 케미’
‘맥심 모델’ 엄상미, “자신있는 부위 가슴…평소 알몸으로 잔다” 고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