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男배구, 체코전 완승…월드리그 전적 4승4패 8위 안착
기사입력 2017.06.18 08:42:5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윤지 기자] 한국 남자배구가 체코를 제압하고 4번째 승리를 챙겼다. 2그룹 잔류 목표에도 순항했다.

한국은 18일(한국시간)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열린 2017 국제배구연맹(FIVB) 월드리그 국제남자배구대회 2그룹 3주차 I조 8차전서 체코를 상대로 세트 스코어 3-0(25-18, 27-25, 25-21) 완승을 거뒀다.

승수 추가에 성공하며 4승 4패 승점 10점을 기록, 2그룹 9위에서 8위로 한 단계 올라섰다. 12개 팀 중 최하위팀이 하위 그룹으로 강등되는 이번 월드리그서 한국은 2그룹 잔류 가능성을 높였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국이 체코를 상대로 3-0 승리를 거뒀다. 사진=FIVB 공식 SNS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주 일본전 0-3 패배에 이어 네덜란드전서도 0-3 패배하면서 한풀 꺾였던 한국은 이날 체코를 상대로 값진 4번째 승리를 일궈냈다.

최홍석(우리카드)이 최다 17득점을 올렸고, 이강원(KB손해보험)이 11득점, 신영석(현대캐피탈)이 10득점 등으로 승리를 합작했다.

[chqkqk@maekyung.com]

양현종도 못 이끈 70승…KIA 시즌 첫 4연패
배영수 부정투구 논란…KBO “향후 적발 시 처벌”
송선미 소속사 “부군상 관련 자극적 보도 자제 부탁”
신동진 "신동호, 개인영달 위해 아나운서 팔아치워"
서예지 화보…관능적이고 고고한 신비로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