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르브론, 전반기 마지막 경기에서 37득점...OKC 격파
기사입력 2018.02.14 13:06:35 | 최종수정 2018.02.14 15:31: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피닉스) 김재호 특파원] 미국프로농구(NBA) 클리블랜드 캐빌리어스의 르브론 제임스가 전반기 마지막 경기에서 팀에 승리를 안겼다.

제임스는 14일(한국시간) 체이스피크 에너지아레나에서 열린 오클라호마시티 썬더와의 원정경기에서 39분을 소화하며 37득점 8리바운드 8어시스트를 기록, 팀의 120-112 승리에 기여했다.

오는 주말 열리는 올스타 게임 팀 르브론의 주장으로 나서는 그는 이날 전반기 마지막 경기에서 23개의 슈팅을 던져 이중 14개를 성공시켰다. 3점슛은 7개를 시도해 3개를 림에 꽂았다. 턴오버는 5개에 불과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르브론 제임스가 전반기 마지막 경기에서 37점을 넣었다. 사진=ⓒAFPBBNews = News1

트레이드로 팀 분위기 쇄신에 성공한 클리블랜드는 4연승을 달리며 전반기를 34승 22패로 마무리했다. JR 스미스가 18득점을 기록했고, 로드니 후드(!4득점), 조던 클락슨(14득점) 래리 낸스 주니어(13득점) 등 새로 합류한 선수들이 이날도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오클라호마시티는 러셀 웨스트브룩과 폴 조지가 발목 부상에서 복귀했지만, 아쉽게 승리를 놓쳤다. 조지가 25득점, 카멜로 앤소니가 24득점, 스티븐 아담스가 22득점, 러셀 웨스트브룩이 21득점 7리바운드 12어시스트를 기록했지만 빛이 바랬다.

같은날 휴스턴 로켓츠는 미네소타 팀버울브스와의 원정경기에서 34득점 13어시스트를 기록한 제임스 하든의 활약을 앞세워 126-108로 승리, 9연승을 달렸다. 라이언 앤더슨이 21득점을 기록한 것을 비롯해 6명의 선수들이 두 자리 수 득점을 기록하며 승리에 기여했다.

※ 14일 NBA 경기 결과

마이애미 112-115 토론토

애틀란타 92-97 밀워키

휴스턴 126-108 미네소타

클리블랜드 120-112 오클라호마시티

새크라멘토 114-109 댈러스

샌안토니오 109-117 덴버

greatnemo@maekyung.com

박신영 압도적 골반과 건강미 넘치는 볼륨 몸매
조현영 탄탄한 글래머 몸매의 극치
박한별 란제리 화보…섹시함에 탄성이 절로
신수지 요가 화보…탄력 넘치는 육감적 몸매
설하윤 우윳빛 볼륨감…군인들 반한 관능적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