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맨유, 세비야에 1-2 패…챔피언스리그 8강 좌절
기사입력 2018.03.14 07:46:38 | 최종수정 2018.03.14 08:45:3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맨유가 세비야에 막혀 ‘4년 만에 유럽클럽대항전 최상위리그 토너먼트 2라운드 진출’이라는 꿈을 이루지 못했다.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는 14일 2017-18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 맨유-세비야가 열렸다. 1차전을 0-0으로 비겼던 홈팀 맨유는 1-2로 패하여 준준결승 합류가 무산됐다.

맨유의 챔피언스리그 8강은 데이비드 모예스 감독 시절인 2013-14시즌이 마지막이다. 알렉스 퍼거슨의 지휘 아래 준우승을 차지한 2010-11시즌 이후 16강 돌파는 딱 1번뿐이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맨유-세비야 2017-18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 패배로 8강이 좌절된 조제 모리뉴 맨유 감독이 피치를 빠져나가는 모습. 사진=AFPBBNews=News1



이번 시즌 맨유의 토너먼트 대회는 이제 잉글랜드 FA컵만 남았다. 브라이턴 & 호브 앨비언과 18일 오전 4시 45분 준결승 진출을 놓고 자웅을 겨룬다.

2014-15 UEFA 유로파리그 득점왕 로멜루 루카쿠(벨기에)는 0-2로 지고 있던 후반 39분 만회골을 넣었으나 맨유의 패배를 막진 못했다.

맨유는 20승 5무 5패 득실차 +35 승점 65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현재 2위에 올라있다. dogma01@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문가비, 시선 싹쓸이하는 레깅스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