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류현진 등판] 1회, 3연속 볼 이후 안정 찾았다
기사입력 2018.04.17 11:30:5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샌디에이고) 김재호 특파원] 1회는 무사히 넘겼다.

LA다저스 좌완 선발 류현진은 17일(한국시간) 펫코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와의 원정경기 1회 등판, 세 타자를 아웃시키며 무실점을 기록했다. 총 투구 수 17개.

시작은 불안했다. 첫 타자 호세 피렐라를 상대로 3구 연속 볼이 나왔다. 구속도 87~88마일에 그쳤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류현진이 1회는 무실점으로 마쳤다. 사진= MK스포츠 DB

그러나 곧 궤도를 찾았다. 패스트볼 2개로 스트라이크를 채운 뒤 풀카운트 승부에서 커터를 활용, 3루수 땅볼을 유도했다.

다음 타자 프레디 갈비스를 상대로는 삼진을 뺏었다. 볼카운트 1-2에서 5구째 바깥쪽 꽉찬 커터가 스트라이크로 인정받지 못하자 아쉬움을 드러냈던 류현진은 91마일 포심 패스트볼로 헛스윙 삼진을 유도했다.

이어진 에릭 호스머와의 승부에서는 0-2에서 3구째 체인지업이 몰리며 강한 타구를 허용했지만, 오른쪽 파울 폴 옆으로 빗나가는 파울이 돼 한숨 돌렸다. 이어 4구째 90마일 패스트볼로 2루 땅볼을 유도, 이닝을 끝냈다. greatnemo@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박한별 란제리 화보…섹시함에 탄성이 절로
신수지 요가 화보…탄력 넘치는 육감적 몸매
설하윤 우윳빛 볼륨감…군인들 반한 관능적 몸매
나르샤 비키니 화보…관능적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제1회 MK스포츠 연예인 야구대회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