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우, 오른 다리 굴근피로…시즌 최종전 결장 가능성↑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이승우, 오른 다리 굴근피로…시즌 최종전 결장 가능성↑
기사입력 2018.05.17 14:06:14 | 최종수정 2018.05.17 17:17: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이승우(20·헬라스 베로나)가 부상으로 인해 시즌 최종전인 유벤투스전에 결장할 것으로 보인다.

헬라스 베로나는 17일(이하 한국시간) 이승우가 오른 다리 굴근 피로를 호소해 아침 훈련을 소화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이승우는 이번 시즌 헬라스 베로나로 이적, 14경기에 출전해 1골을 기록했다. 거의 교체 출전에 그쳤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승우가 17일(한국시간) 오른다리 굴근 피로를 호소하며 훈련을 소화하지 못 했다. 사진=베로나 공식 SNS

그러나 지난 6일 AC 밀란과의 경기에서 데뷔골을 기록하더니, 13일 우디네세와의 경기에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한 바 있다.

최근 페이스는 비교적 좋았다. 곧 열릴 2018 러시아월드컵 예비 엔트리에 합류해 기회를 잡는 듯 했다.

근육 피로로 훈련을 제대로 소화하지 못한 이승우는 유벤투스전 결장이 유력하다. 그는 조기귀국 후 21일 서울시청에서 열릴 대표팀 출범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yijung@maekyung.com



中 “한국이 축구 아시안컵 우승 1순위”
프로야구연합팀, 日 직장인 팀에 또 패배
바르셀로나, 손흥민 파괴력 경계…현지 보도
허지웅 소속사 “암 진단 사실…항암치료 중”
아오이 소라 “임신 5개월…좋은 엄마될 것”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