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8연승’ 김태형 감독 “타이트했던 3연전 선수들 최선 다했다”
기사입력 2018.06.14 22:15:54 | 최종수정 2018.06.15 09:43: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한이정 기자] 두산 베어스가 8연승을 달렸다.

두산은 14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경기에서 9-8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시즌 45승 20패를 기록하며 8연승을 달리게 됐다. 2위 한화 이글스와 7.5경기차.

장원준이 1군 복귀전을 치러 5⅓이닝 동안 7피안타 3사사구 2탈삼진 6실점을 기록했지만, 타선이 김재환의 투런포를 포함해 9안타 9득점을 기록하는 집중력을 발휘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두산 베어스가 14일 잠실 kt전에서 승리하며 8연승을 달렸다. 사진(잠실)=김영구 기자

경기 후 김태형 감독은 “(장)원준이가 오랜만에 선발로 나와 초반 실점은 있었지만 이닝을 끌어주며 제 역할을 다 했다”고 전했다.

이어 “3연전 모두 타이트한 경기라 선수들의 집중력이 필요했는데 선수들이 최선을 다 해줬다”고 박수를 보냈다.

두산은 15일부터 주말 3연전 동안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로 이동해 2위 한화 이글스와 주말 3연전을 치른다.

yijung@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이주연 파격 드레스…원조 얼짱의 아찔한 볼륨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