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금융거래법 위반’ 윤호솔 참가활동 정지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전자금융거래법 위반’ 윤호솔 참가활동 정지
기사입력 2018.08.11 15:52:32 | 최종수정 2018.08.11 15:56: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의 투수 윤호솔(24)이 참가활동 정지 처분을 받았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1일 전자금융거래법(개인 통장 및 체크카드 타인에게 대여)을 위반한 윤호솔을 규약 제152조 제5항에 의거 참가활동 정지 조치했다.

규약 제152조 제5항에는 “총재는 제148조〔부정행위〕 각 호 또는 제151조〔품위손상행위〕 각 호의 사실을 인지한 경우 또는 그에 관한 신고∙확인 과정에서 해당 직무의 수행에 지장이 있다고 인정하는 경우 해당 자에 대하여 제재가 결정될 때까지 참가활동(직무)을 정지할 수 있다”라고 명시돼 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화 이글스의 투수 윤호솔. 사진=MK스포츠 DB



참가활동정지는 11일부터 적용된다. 윤호솔은 경기, 훈련 등 일체의 구단 활동에 참가할 수 없다. 보수 또한 받지 못한다.

KBO는 향후 사법기관의 처리 결과에 따라 참가활동 허용 또는 참가활동정지 기간 연장 및 제재에 대해 심의할 예정이다.

한편, 개명 전 윤형배로 잘 알려진 윤호솔은 2013년 우선지명으로 신생구단 NC 다이노스에 입단했다.

두 차례 팔꿈치 수술을 한 그는 지난 3월 20일 정범모와 1대1 트레이드로 한화 유니폼을 입었다. KBO리그 통산 성적은 2경기 평균자책점 13.50이다. rok1954@maekyung.com

소녀시대 유리, 섹시 란제리…관능적 볼륨감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이주연 파격 드레스…원조 얼짱의 아찔한 볼륨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