쫓기는 KIA, 김기태 감독의 총력전 예고 “팀 승리 중요한 시점”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쫓기는 KIA, 김기태 감독의 총력전 예고 “팀 승리 중요한 시점”
기사입력 2018.10.12 17:57:52 | 최종수정 2018.10.12 18:20: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광주) 황석조 기자] 3연전 첫 경기를 내준 KIA 타이거즈. 아직 두 번의 경기, 1승만 거두면 되는 여유가 있지만 쫓기는 심정인 게 사실이다. 그마저도 12일 경기까지 내주면 상황은 더욱 미묘해진다. 김기태 감독이 총력전을 선언한 이유다.

12일 광주 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롯데전을 앞둔 김 감독은 “임창용이 잘 던져준다면 좋겠지만...”라면서도 “개인의 승리보다 팀 승리가 중요한 시점이다. 투수 총력전을 펼쳐야 하지 않나 싶다”고 말했다. 상황에 따라 전날(11일) 등판하지 않은 임기준, 김윤동, 팻딘 등 필승조를 총동원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것. 다만 “내일 던질 예비전력은 생각해 두겠다”며 경기 진행상황에 따라 전략적인 운용을 하겠다고도 덧붙였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김기태(오른쪽) KIA 감독이 12일 광주 롯데전 불펜 총력전을 예고했다. 사진=MK스포츠 DB

김 감독은 “쉽지 않겠지만 최선을 다해 좋은 경기를 펼치겠다”고 거듭 각오를 다졌다.

한편 KIA는 전날(11일) 선발 등판한 헥터 노에시를 말소하고 내야수 이창진을 등록했다.

hhssjj27@maekyung.com

추성훈 부인 야노 시호, 힙업과 비율 감탄 절로
이미주, 감추지 못하는 독보적인 볼륨감
손나은-김사랑 신구여신의 몸매 대결
이주영, 연기파 배우의 파격적 뒤태
치어리더 최미진 ‘피트니스 입상자다운 섹시함’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