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풀세트 진땀승…서재덕 분전에도 한국전력 7연패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대한항공, 풀세트 진땀승…서재덕 분전에도 한국전력 7연패
기사입력 2018.11.08 21:56: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대한항공이 풀세트 접전 끝에 진땀승을 거뒀다. 한국전력은 7연패 수렁에 빠졌다.

대한항공은 8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8-19시즌 V리그 남자부 2라운드 한국전력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5-19 18-25 23-25 25-20 16-14)로 이겼다.

승점 2점을 추가한 대한항공은 5승 2패 승점 15로 2위로 올라섰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가스파리니의 활약에 대한항공이 한국전력과 풀세트 접전 끝에 승리했다. 사진=KOVO 제공

가스파리니가 후위 공격 6득점, 블로킹 3득점, 서브 3득점을 합쳐 30득점을 기록하며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했다. 시즌 3호이자, 개인 15호, V리그 통산 142호다. 여기에 정지석이 16득점, 김학민이 11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한국전력은 서재덕이 37득점, 공재학이 15득점을 올렸지만 빛이 바랬다.

세트스코어 1-1인 상황서 대한항공은 3세트에서 신으뜸 서재덕의 공격을 막아내지 못 하며 패배 위기에 몰렸다.

하지만 4세트에서 접전을 펼친 끝에 가스파리니의 활약으로 경기를 풀세트까지 끌고 갔다. 14-14 듀스까지 이어졌지만, 대한항공이 뒷심을 발휘해 결국 승기를 가져왔다.

yijung@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