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부는 원점으로…박종훈-후랭코프 선발 맞대결 [KS5]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승부는 원점으로…박종훈-후랭코프 선발 맞대결 [KS5]
기사입력 2018.11.09 22:17:09 | 최종수정 2018.11.09 22:18:3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한이정 기자] 한국시리즈 5차전에서 세스 후랭코프(두산)와 박종훈(SK)이 선발 맞대결을 펼친다.

9일 열린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두산과 SK의 한국시리즈 4차전에서 정수빈의 역전 투런포에 힘입어 두산이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시리즈 전적은 2승2패. 남은 3경기에서 2승을 올리는 팀이 우승을 차지하게 된다.

원점으로 돌아간 승부. 5차전에 나설 선발 투수는 후랭코프와 박종훈이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후랭코프와 박종훈이 10일 열릴 한국시리즈 5차전 선발 투수로 나선다. 사진=김영구 기자

후랭코프는 지난 2차전에서도 선발 등판해 팀의 승리를 이끌어낸 바 있다. 6⅔이닝 5피안타 2볼넷 10탈삼진 3실점(1자책)을 기록하며 승리투수가 됐다.

두산은 후랭코프에게 또 한 번의 호투를 기대한다. 변수가 하나 있다면, 후랭코프는 정규시즌 동안 문학구장에서 한 번도 등판하지 않았다는 점이다.

SK는 박종훈을 내보낸다. 박종훈 역시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 선발 등판한 바 있다. 4⅓이닝 동안 3피안타 5볼넷 5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볼넷에 비해 실점이 적었지만, 5차전에선 사사구를 줄이는 것이 관건이다.

yijung@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