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시즌 첫 연패…‘승차 1경기’ 선두권 경쟁 치열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현대모비스 시즌 첫 연패…‘승차 1경기’ 선두권 경쟁 치열
기사입력 2018.11.09 22:28:44 | 최종수정 2018.11.09 22:50: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남자 프로농구 1위 울산 현대모비스가 시즌 첫 연패를 하면서 선두권 경쟁이 치열해졌다.

현대모비스는 9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8-19시즌 KBL 서울 삼성전서 74-83으로 역전패를 했다.

템포를 늦춘 삼성의 의도에 말린 현대모비스는 62-62로 맞이한 4쿼터에서 12점으로 묶였다. 삼성은 벤 음발라가 34득점 12리바운드로 활약해 ‘대어’를 사냥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울산 현대모비스의 유재학 감독. 사진=김영구 기자



현대모비스는 7일 전주 KCC전(73-89)에 이어 2경기 연속 패했다. 시즌 첫 연패.

현대모비스는 8승 3패로 선두를 지켰지만 공동 2위 서울 SK, 안양 KGC인삼공사, 창원 LG(이상 7승 4패)와 승차가 1경기로 좁혀졌다.

한편, 원주 DB는 인천 전자랜드의 거센 추격을 가까스로 뿌리치며 97-96으로 승리했다. 시즌 4승째(8패).

rok1954@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