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말’ 다르빗슈 입장 번복 “양키스 제의는 사실”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거짓말’ 다르빗슈 입장 번복 “양키스 제의는 사실”
기사입력 2018.01.13 13:16:25 | 최종수정 2018.01.13 13:21:4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다르빗슈 유에 대한 뉴욕 양키스의 거액 제의는 ‘사실’이었다. 제의를 받은 적이 없다던 다르빗슈는 5시간 만에 입장을 번복했다.

'ESPN 뉴욕 98.7FM'의 더 마이클 케이쇼의 진행자 마이클 케이는 최근 “양키스가 FA 다르빗슈에 계약기간 7년 1억6000만달러를 제시했으나 48시간 내 선수의 답변이 없어 영입을 철회했다”라고 밝혔다.

이에 양키스의 팬으로 추정되는 이가 다르빗슈의 트위터에 “양키스의 제안을 받아 달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다르빗슈 유. 사진=ⓒAFPBBNews = News1



다르빗슈는 13일 오전(한국시간) “양키스는 내게 제의를 하지 않았다”라고 반박했다. 이 발언은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그러나 오보가 아니었다. 잘못 알고 있던 것은 다르빗슈였다. 그는 5시간여 뒤 트위터에 “미안하다. 내 실수다. 양키스의 제의는 사실이다. 다만 숫자(제시한 조건)는 정확하지 않다”라고 해명했다.

다르빗슈는 이번 메이저리그 FA 시장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양키스를 비롯해 LA 다저스, 텍사스 레인저스, 휴스턴 애스트로스, 미네소타 트윈스, 시카고 컵스 등이 다르빗슈의 행선지로 꼽히고 있다. rok1954@maekyung.com

추성훈 부인 야노 시호, 힙업과 비율 감탄 절로
이미주, 감추지 못하는 독보적인 볼륨감
손나은-김사랑 신구여신의 몸매 대결
이주영, 연기파 배우의 파격적 뒤태
치어리더 최미진 ‘피트니스 입상자다운 섹시함’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