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기지개 펴는 페더러, BNP 파리바오픈 테니스 우승
기사입력 2017.03.20 11:32:17 | 최종수정 2017.03.20 16:48:4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스위스·세계랭킹 10위)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NP 파리바오픈(총상금 699만3450 달러) 우승을 차지하며 도약의 발판을 만들었다.

페더러는 19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인디언 웰스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단식 결승에서 스탄 바브링카(스위스·세계랭킹 3위)를 2-0(6-4 7-5)으로 가볍게 제압했다.

페더러는 2004년, 2005년, 2006년, 2012년에 이어 이 대회에서 통산 5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우승 상금은 117만5505 달러(약 13억3000만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로저 페더러가 19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인디언 웰스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단식 결승에서 스탄 바브링카를 누르고 우승을 차지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페더러는 지난 1월 호주오픈에 이어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차지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단 한 세트도 내주지 않는 완벽한 경기력으로 우승까지 거머쥐었다.

이 대회에서 통산 5회 우승을 차지한 페더러는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세계랭킹 2위)와 함께 최다 우승 타이기록을 세웠고, 1984년 지미 코너스의 대회 최고령 우승 기록(당시 31세)도 갈아치웠다.

한편 앞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BNP 파리바오픈(총상금 699만3450 달러) 단식 결승에서는 엘레나 베스니나(러시아·세계랭킹 15위)가 스베틀라나 쿠즈네초바(러시아·세계랭킹 8위)를 2-1(6<6>-7 7-5 6-4)로 꺾고 우승했다.

[jcan1231@maekyung.com]



[한국 시리아] ‘봉인 해제’ 손흥민, 선발 출격
정태욱, 의식 찾았지만…경추 미세골절 ‘전치 6주’
‘선발 진입’ 류현진 “높은 곳을 향해 가고 싶다”
미수습자 추정 4~18cm 유골 6개 발견...국과수 세월호로 급파
김소연 이상우, 6월 결혼 “평생 동반자 되겠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