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무적의 우리은행, 뒷심으로 통합 5연패 달성
기사입력 2017.03.20 21:32:47 | 최종수정 2017.03.20 22:42: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이상철 기자]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이 통합 5연패를 달성했다.

우리은행은 20일 2016-17시즌 여자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3차전에서 연장 접전 끝에 삼성생명을 83-72로 꺾었다.

이로써 우리은행은 5전3선승제에서 3승을 기록, 정상에 올랐다. 2012-13시즌 이후 5시즌 연속 통합 우승이자 통산 9번째 우승이다.

1,2차전을 내리 이긴 우리은행은 2쿼터까지 41-34로 리드하며 여유 있게 정상을 차지하는가 싶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우리은행의 통합 5연패 달성에 앞장 선 박혜진. 사진(용인)=옥영화 기자

하지만 3쿼터 들어 토마스를 중심으로 삼성생명의 반격이 펼쳐지면서 쫓기기 시작했다. 우리은행은 4쿼터에서 역전을 허용하며 패색이 짙었다.

그러나 박혜진이 66-68로 뒤진 상황에서 얻은 자유투 2개를 모두 성공시키며 승부를 극적으로 연장으로 끌고 갔다. 그리고 우리은행은 연장 들어 무서운 집중력을 발휘하며 잇달아 점수를 올려 삼성생명의 추격을 뿌리쳤다.

3차전에서 19득점 8리바운드 11어시스트로 짜릿한 승리를 이끈 박혜진은 챔피언결정전 MVP를 수상했다. 존스가 27점 25리바운드로 골밑을 장악했고, 임영희도 16점을 보탰다.

위성우 감독은 “4쿼터 2,3분을 남겨놓을 때까지 오늘 못 이기는 줄 알았다. 하지만 선수들이 잘 해줘 이길수 있었다. 통합 5연패를 이뤘는데 남다른 자부심을 느낀다”라며 기뻐했다.

[rok1954@maekyung.com]

이상호, 故 김광석 부녀 죽음 재수사 촉구
박유천 고소女, 항소심도 무고·명예훼손 혐의 무죄
한서희, 빅뱅 탑과 대마초 혐의 항소심도 집행유예
트와이스 쯔위 '오늘도 인형미모 경신' [MK화보]
레드벨벳 아이린 '오늘도 예쁘다 예뻐' [MK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