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男배구, 亞예선 이란에 0-3 완패…본선행 흔들
기사입력 2017.08.12 13:27:51 | 최종수정 2017.08.12 14:23: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한국 남자배구가 세계배구선수권대회 아시아예선서 이란을 넘지 못했다.

김호철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2일(한국시간) 이란 아르다빌에서 열린 아시아예선 A조 두 번째 경기서 0-3으로 이란에 완패했다.

원정 홈팬들의 열렬한 응원 속 고비가 있던 대표팀. 이란을 넘기 어려웠다. 이란의 블로킹에 막힌 채 공격에서 활로를 찾아내지 못했다. 그 사이 이란에게 주도권을 줬고 패배로 이어졌다.

이로써 대표팀은 다음 라운드 진출도 쉽지 않아졌다. 다음 경기는 13일 중국과 예정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대표팀이 이란에 완패했다. 사진=MK스포츠 DB



[hhssjj27@maekyung.com]

송선미, 남편 흉기에 찔려 사망 비보
메시가 바르사를 떠난다? 맨시티 이적 루머 확산
'미우새' 김건모, 철없는 행동에 시청자가 뿔났다
리암 갤러거 내한, 韓팬 무질서에 ‘고함’
치어리더 이나경 화보…‘섹시한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