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레이커스, 12월 코비 영구결번 지정 행사 예정
기사입력 2017.09.13 02:48: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샌프란시스코) 김재호 특파원] LA레이커스가 코비 브라이언트의 영구결번 지정 행사를 시즌 도중 개최할 예정이다.

'TMZ 스포츠'는 13일(이하 한국시간)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 레이커스가 오는 12월 19일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열리는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의 홈경기에서 브라이언트의 영구 결번 기념행사를 진행한다고 전했다.

어떤 등번호를 영구 결번으로 할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그는 데뷔 시즌인 1997년부터 2006년까지는 등번호 8번을, 그 이후에는 24번을 달았다. 8번으로는 세 차례, 24번으로는 두 차례 우승과 한 차례 MVP를 차지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둘 중에 어떤 번호를 고르게 될까? 사진=ⓒAFPBBNews = News1

미치 컵책 전 레이커스 단장은 지난 2016년 4월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두 번호를 모두 영구 결번으로 지정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당시 열린 은퇴 경기에서는 코트에 8번과 24번이 모두 새겨졌다.

한 선수에게 두 개의 영구결번을 주는 것도 이상하지만, 그렇다고 한 번호만 영구결번으로 한다고 해서 나머지 번호를 다른 선수에게 주기도 애매한 상황이다. 선수 자신은 24번을 선호하고 있는것으로 알려졌다.

[greatnemo@maekyung.com]

이상호, 故 김광석 부녀 죽음 재수사 촉구
박유천 고소女, 항소심도 무고·명예훼손 혐의 무죄
한서희, 빅뱅 탑과 대마초 혐의 항소심도 집행유예
트와이스 쯔위 '오늘도 인형미모 경신' [MK화보]
레드벨벳 아이린 '오늘도 예쁘다 예뻐' [MK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