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KB국민은행 광고:은행이 만든 첫번째 부동산 앱 Liiv On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로저 구델, 5년 2억 달러에 NFL 커미셔너 계약 연장
기사입력 2017.12.07 11:52:21 | 최종수정 2017.12.07 14:44: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로저 구델 NFL 커미셔너는 5년 더 자리를 지킬 예정이다.

'ESPN'은 7일(한국시간) NFL 사무국에서 입수한 서류와 소식통을 인용, 구델 커미셔너가 5년간 2억 달러 규모의 새로운 계약에 서명했다고 전했다. 이 계약은 2019년부터 2023년까지 적용된다.

2억 달러의 계약중 85%는 보너스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계약은 NFL 보상 위원회에서 승인했고, 구단주 모임에 승인을 요청한 상태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로저 구델 NFL 커미셔너가 계약을 연장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보상 위원회를 이끌고 있는 아서 블랭크 애틀란타 팰콘스 구단주는 최근 'MMQB'와 가진 인터뷰에서 "일이 끝나서 행복하다. 구델 커미셔너에게 이렇게 투명하게 진행된 중요한 의사결정이 있었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우리는 구단주들로부터 많은 도움을 받았고 그 결과 아주 좋은 결과가 나왔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블랭크는 이번 계약으로 구단주들이 구델 커미셔너에 더 영향력을 미칠 수 이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구델 커미셔너의 재계약 문제는 2017시즌 내내 NFL 최대 화두였다. ESPN은 커미셔너의 재계약을 어렵게 하는 여러 요인이 있었는데 그중 하나가 선수들의 계속되는 국가 저항과 이에 따른 논란이었다고 새개했다.

지난 2006년 폴 태글리아부의 뒤를 이어 NFL 커미셔너가 된 구델은 지금까지 총 2억 1250만 달러를 벌었다. 마지막으로 공개된 사실은 2015년도 회계년도에 3200만 달러를 받았다는 것이다. greatnemo@maekyung.com

코트에 나타난 미녀 산타걸들
이찬오 셰프·쿠시, ‘마약 늪’에 빠졌다
나무엑터스 측 “故김주혁, 49재 추모 미사 17일 집전”(공식)
홍상수, 빙모상도 외면...끝내 조문 안했다
설현, 사랑니 뽑은 통증에 울상...“으악 내 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