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궁] 김우진·장혜진, 2018 자카르타-팔렘방 AG 대표팀 선발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양궁] 김우진·장혜진, 2018 자카르타-팔렘방 AG 대표팀 선발
기사입력 2018.04.16 17:59:19 | 최종수정 2018.04.16 18:12: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양궁 리커브 김우진(청주시청)과 장혜진(LH)을 포함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한다.

대한양궁협회는 16일 2018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리커브 대표팀 최종 결과를 발표했다.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진천선수촌 양궁장에서 2018년도 리커브 국가대표 2차 평가전이 열렸다. 1, 2차 평가전 배점과 2017년 세계선수권 최우수선수(임동현, 장혜진)에게 주어진 각 2점을 합해 최종 결과가 나왔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여자 양궁 장혜진. 사진=MK스포츠 DB

남자부에서는 김우진이 배점합계 15점에 전체 평균기록 합계 226.13점으로 1위로 선발됐다. 이우석(상무)이 배점합계 15점 동점이나 전체 평균기록 합계 226.06점으로 2위, 오진혁(현대제철)이 배점합계 12점으로 3위, 임동현(청주시청)이 배점합계 11점으로 4위로 아시아경기대회 엔트리에 이름을 올렸다.

여자부에서는 리우올림픽 2관왕 장혜진이 배점합계 17점으로 1위로 선발됐고, 이은경(순천시청)이 배점합계 15점으로 2위, 강채영(경희대)이 배점합계 11점으로 3위를 차지했다. 정다소미(현대백화점)가 배점합계 10점으로 4위 기록, 인천 아시안게임에 이어 2연패를 도전한다.

이번 대회에서 선발된 남녀부 각 4명의 선수들은 이번 평가전 및 3차례의 월드컵, 아시안게임 예선전까지 순위 경쟁을 통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혼성전에 나갈 1명, 개인전에 나갈 2명, 단체전에 나갈 3명의 최종 명단을 결정짓게 된다.

jcan1231@maekyung.com



추성훈 부인 야노 시호, 힙업과 비율 감탄 절로
이미주, 감추지 못하는 독보적인 볼륨감
손나은-김사랑 신구여신의 몸매 대결
이주영, 연기파 배우의 파격적 뒤태
치어리더 최미진 ‘피트니스 입상자다운 섹시함’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