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토토] 팬 69%, “박상현, 언더파 활약 전망”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골프토토] 팬 69%, “박상현, 언더파 활약 전망”
기사입력 2018.09.12 07:33:44 | 최종수정 2018.09.12 15:07: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뉴스팀] 국내 골프팬들은 ‘KPGA 신한동해오픈’ 1라운드에서 박상현 선수의 언더파 가능성을 가장 높게 내다봤다.

체육진흥투표권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www.ktoto.co.kr)는 오는 13일(목)에 베어즈베스트청라GC에서 열리는 ‘KPGA 신한동해오픈’을 대상으로 한 골프토토 스페셜 26회차에서 전체 참가자의 69.93%가 1번 선수 박상현의 언더파 활약을 예상했다고 밝혔다.

2번 맹동섭이 59.34%로 뒤를 이었고, 7번 문도엽이 58.65%의 언더파 투표율을 기록했다. 또, 3번 이형준과 5번 권성열, 6번 문경준이 각각 55.49%, 54.02%, 52.48%로 과반수 투표율을 넘겼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옥영화 기자

반면, 49.36%에 그친 4번 김태우는 이번 회차에서 유일하게 과반수 이하의 언더파 투표율을 기록해 상대적으로 어려운 1라운드를 치를 것으로 집계됐다.

지정 선수별 1라운드 예상 스코어에서는 박상현(31.67%)을 비롯해, 7명의 대상선수가 모두 1~2언더파를 기록했다.

골프토토 스페셜 게임은 지정된 5명 혹은 7명 프로골퍼의 1라운드 타수대를 맞히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타수대는 5언더 이하, 3~4언더, 1~2언더, 0(이븐), 1~2오버, 3오버 이상 등 총 6개 구간으로 구성되며, 1라운드 최종 타수대를 모두 맞힌 사람에게는 해당 회차의 배당률과 베팅금액을 곱한 적중상금이 지급된다.

이번 골프토토 스페셜 26회차 게임은 12일(수) 밤 9시50분에 발매를 마감하며, 1라운드가 모두 종료된 후에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한편, 골프토토 게임은 선수의 개인상황과 현지사정으로 인해 대상선수가 변경될 수 있기 때문에 게임에 참여하기 전에 반드시 지정선수를 확인해야 한다. mksports@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