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라틀리프 귀화절차 급물살…KBA-KBL, 특별귀화 추진 합의
기사입력 2017.09.13 16:54:42 | 최종수정 2017.09.13 17:57: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리카르도 라틀리프(28·서울 삼성)의 귀화절차가 급물살을 탔다.

KBA(대한농구협회)와 KBL(한국농구연맹)은 13일 대한민국 남자농구 국가대표팀의 국제경쟁력 강화를 위해 라틀리프의 특별귀화 추진에 합의했으며, 후속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라틀리프는 2013-2014시즌부터 KBL에서 5시즌 동안 평균 17.8 득점, 9.9 리바운드를 기록하며 외국선수상을 2회 수상한 KBL 대표 외국인선수다. 특히, 지난 1월 언론 인터뷰를 통해 대한민국 국적 취득에 대한 강한 의지와 국가대표선수로 출전해 국제대회 우승에 기여하고 싶다는 열망을 표명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KBA와 KBL이 리카르도 라틀리프(사진)의 특별귀화 추진에 합의했다. 사진=MK스포츠 DB



[hhssjj27@maekyung.com]

클라라 파격적 中 화보…아찔함 업그레이드
나나 피트니스 화보…압도적 비율과 탄력
오승아 란제리 화보…레인보우 몸매 퀸
다혜 요가 화보…아이돌 최강 골반·힙
고준희 란제리 화보 ‘매혹적인 볼륨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제1회 MK스포츠 연예인 야구대회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