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15일 넥센 한현희 보크 놓친 심판진에 엄중경고 조치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KBO, 15일 넥센 한현희 보크 놓친 심판진에 엄중경고 조치
기사입력 2018.04.16 19:46:02 | 최종수정 2018.04.16 20:02:2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지난 15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두산과 넥센의 경기 6회초 2사 3루 상황에서 넥센 투수 한현희의 보크 상황이었으나 잘못 인지하고 경기를 진행한 해당 심판진에게 KBO 리그 규정 벌칙내규 제1항에 의거, 엄중경고 조치하였다.

KBO는 향후 이러한 일이 재발할 경우 KBO리그 규정 벌칙내규에 의거해 엄중 제재할 방침이다.

이날 고척돔에서 열린 두산-넥센전 6회초 2사 3루에서 넥센 투수 한현희가 박세혁을 상대했다. 풀카운트 상황에서 한현희가 세트 포지션을 잡았고, 이때 멈칫하는 장면이 나왔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16일 고척 두산전 선발로 등판한 넥센 한현희. 사진=김재현 기자

한현희는 공을 쥔 오른손을 살짝 들어 올렸다가 멈췄고, 다시 글러브로 손을 넣었다. 이를 본 김태형 감독이 어필했지만, 심판진은 보크 판정을 내리지 않았다. 하지만 다시 확인한 결과 보크가 맞았다.

jcan1231@maekyung.com





추성훈 부인 야노 시호, 힙업과 비율 감탄 절로
이미주, 감추지 못하는 독보적인 볼륨감
손나은-김사랑 신구여신의 몸매 대결
이주영, 연기파 배우의 파격적 뒤태
치어리더 최미진 ‘피트니스 입상자다운 섹시함’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