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 바꾼 두산…4차전 선발 린드블럼-김광현 격돌 [KS4]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카드 바꾼 두산…4차전 선발 린드블럼-김광현 격돌 [KS4]
기사입력 2018.11.08 16:24:29 | 최종수정 2018.11.08 16:33: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한이정 기자] 한국시리즈 4차전 선발로는 조쉬 린드블럼(두산)과 김광현(SK)이 만난다.

두산과 SK는 8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한국시리즈 4차전을 치를 예정이었다. 그러나 오전부터 내린 비로 인해 취소돼 9일로 연기됐다.

SK는 변화를 주지 않고 김광현을 등판시키기로 결정했다. 김광현은 이번 시즌 25경기에 등판해 11승 8패 평균자책점 2.98을 기록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9일 열릴 한국시리즈 4차전에서 조쉬 린드블럼과 김광현이 맞붙는다. 사진=김영구 기자

플레이오프에서 2경기 등판해 11⅔이닝을 소화, 13피안타 2피홈런 3볼넷 18탈삼진 8실점을 기록한 바 있다.

두산은 교체를 선택했다. 예고됐던 이영하 대신 린드블럼이 나설 예정이다. 린드블럼은 한국시리즈 1차전에도 선발로 나선 바 있다.

4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 린드블럼은 6⅓이닝 동안 6피안타(2피홈런) 2볼넷 4탈삼진 5실점으로 다소 기대에 못 미치는 투구를 펼쳤다.

yijung@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