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오승환, 슈퍼마리오 루이지로 변신…돌부처의 신고식
기사입력 2016.09.22 10:46:16 | 최종수정 2016.09.22 10:50:3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뉴스팀] 오승환(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슈퍼마리오'로 변신했다.

세인트루이스 구단 공식 트위터는 22일(한국시간) 슈퍼마리오 동생 루이지로 분장한 오승환과 마리오로 분장한 통역 유진 구의 모습을 공개했다.

메이저리그에는 신인에게 우승꽝스러운 복장을 입히는 '루키 헤이징'이라는 전통이 있다.

지난 2013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류현진(LA다저스)은 '마시멜로우'로 분장했다.

올해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최지만(LA에인절스)은 스모 선수로 변신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구단 트위터 캡처



[mksports@maekyung.com]





테임즈 음주운전, 징계 불가피…NC 돌발 악재
호란 측 "음주운전 깊이 반성…모든 활동 중단"
류현진, 팔꿈치 괴사조직제거 수술 받아..2017년 준비
나르샤, 10월 초 웨딩마치…세일셜서 스몰 웨딩
박은경 아나운서 '호란의 파워FM' 대타로 나선 사연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