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kt, 최종전 팬과 ‘시즌 피날레’…우주소녀 성소도 출격
기사입력 2016.09.22 12:18:5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윤지 기자] kt 위즈는 2016시즌 마지막 홈, 원정 경기에 팬과 함께하는 시간을 갖는다.

10월 5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의 올 시즌 홈 마지막 경기에는 그 동안 성원해 준 팬들에 대한 감사 이벤트를 마련했다. 먼저, 창단 최다관중 돌파를 기념하며 방문 관중들에게 1,3루 테이블 석을 포함해 내야 지정석, 하이트 펍 등 전 좌석 5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구단 임직원들은 1루 출입구에서 최다 관중 돌파 감사 인사로 방문 팬들을 맞이한다. 홈 잔여 2경기가 남은 22일 현재 누적 관중 수는 64만5089명. kt는 지난 시즌 최다 관중 64만5465명 기록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kt 위즈는 홈 및 시즌 최종전에 팬과 함께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10월 5일 한화전에는 걸그룹 우주소녀의 성소가 팬들과 함께 시구에 참여한다. 사진=MK스포츠 DB

그라운드에서는 2017년 신인 지명 선수 인사에 이어 올 시즌 최다 기부 및 최다 입장 관중에 대한 시상식이 열린다. 시상자들은 이날 경기 시타, 시포자로 선정되어 ‘내일은 시구왕’에서 1위를 차지한 걸그룹 우주소녀 멤버 성소와 함께 시구 행사에 참가한다.

경기 종료 후에는 올 시즌을 뒤 돌아보는 기념 영상 상영과 아울러 양 팀 선수단 대표의 인터뷰와 전 선수들이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다.

한편, 8일 마산에서 열리는 시즌 최종전에는 ‘2016 아듀 원정 마법사’ 행사가 열린다. 선수단과 원정 경기에 함께 하지 못하는 아쉬워하는 팬들에게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를 무료로 개방해 구장 전광판을 통해 경기를 관람하며, 응원단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된다. 행사에 참가하는 팬들에게는 다양한 먹거리를 무료로 제공하고, 푸짐한 경품을 증정한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원정 경기에 출전하지 않는 김사연, 전민수, 박세진 등 kt의 미래를 이끌어 갈 선수들이 팬들과 함께 응원전을 펼칠 계획이다.

[chqkqk@maekyung.com]

‘빅매치 명과암’ 의심 지운 LG, 과제 안은 KIA
불펜 방화에 무너진 니퍼트-두산 최다승 타이기록
설현 지코 6개월 만에 결별 "지나친 관심 부담스러웠다"
“강했던 분인데…더 많은 일 해야 할 분인데…”
김사랑, 단발 머리 변신…인형 미모는 여전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