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LAA, 트라웃 홈런으로 스윕 모면…최지만은 결장
기사입력 2016.09.22 12:45: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윤지 기자] 마이크 트라웃의 홈런과 함께 LA 에인절스의 스윕패 위기도 날아갔다. 트라웃은 승리를 결정짓는 스리런포로 텍사스전 스윕패에서 벗어나게 했다.

에인절스는 22일(한국시간)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원정 3연전 마지막 경기서 5-4 승리를 거뒀다. 앞선 두 경기를 모두 내줬던 에인절스는 이로써 스윕패를 떨쳐냈다.

에인절스는 2회초 공격에서 선취점을 올린 데 이어 3회 점수를 추가하며 앞서갔다. 3회말 1실점하며 승부는 타이트하게 진행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에인절스 타자 트라웃이 22일(한국시간) 경기서 스리런 홈런을 때려내고 있다. 사진(美 알링턴)=AFPBBNEWS=News1

결정적인 홈런이 5회초 나왔다. 선두타자가 실책으로 출루한 뒤 볼넷까지 엮어 1사 1,2루 찬스를 맞았다. 여기서 트라웃의 스리런 홈런이 터지며 5-1을 만들었다.

하지만 점수를 지키기가 녹록치 않았다. 에인절스는 5회말 수비 때 노마 마자라에게 적시타와 카를로스 벨트란의 투런 홈런까지 맞으며 추격을 1점 차 추격을 허용했다. 다행히 이후 마운드가 실점을 허용하지 않았다. 에인절스는 1점 리드를 지키며 5-4 승리를 확정지었다.

한편, 에인절스 소속의 한국인 타자 최지만은 이날 결장했다.

[chqkqk@maekyung.com]

정준영 측 ‘검찰 추가 조사 가능성’ 언급
KIA, 부상자원 합류는? 김기태 “내일 결정”
손흥민 결승골 스카이스포츠 ‘금일의 득점’ 선정
최홍만 '맷집으로 버틴 복귀전, 결국 KO패..' [MK화보]
미스코리아 출신 로드걸 ‘신이 내린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