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삼성화재-KB손해보험, KOVO컵 첫 날 승리
기사입력 2016.09.22 21:07: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윤지 기자] ‘미리 보는 V리그’ 2016 청주 KOVO컵 첫 날, 삼성화재와 KB손해보험이 나란히 승리를 거뒀다.

22일 청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남자부에서는 삼성화재와 신협상무, KB손해보험과 OK저축은행이 격돌했다.

제1경기 개막전서 삼성화재는 신협상무를 맞아 세트스코어 3-0(25-21, 25-12, 25-17)으로 승리했다. 외국인 선수 타이스가 네덜란드 국가대표팀 차출로 인해 출전하지 못했다. 국내 선수들로 이루어진 삼성화재는 김명진(12득점)-류윤식·정동근(11득점) 등의 활약이 돋보였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KOVO컵 첫 날 삼성화재가 신협상무를 완파했다. 사진=MK스포츠 DB

제2경기에서는 KB손해보험이 OK저축은행을 상대로 세트스코어 3-0(25-17, 25-19, 25-22) 완승을 거뒀다. 새 외국인 선수 아르투스 우드리스가 양 팀 선수 중 가장 많은 19득점을 책임졌다.

[chqkqk@maekyung.com]

[UCL] 손흥민 또 빛나다…CSKA전 결승골 폭발
박병호, 예정보다 빠른 귀국길 “아쉬움이 많다”
불펜 방화에 무너진 니퍼트-두산 최다승 타이기록
‘빅매치 명과암’ 의심 지운 LG, 과제 안은 KIA
설현 지코 6개월 만에 결별 "지나친 관심 부담스러웠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