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이종현, 1순위 모비스행…프로농구 신인 26명 선발
기사입력 2016.10.18 17:45:42 | 최종수정 2016.10.18 17:58: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대학농구 빅3’ 이종현(고려대)과 최준용(연세대), 강상재(고려대)가 예상대로 프로농구 신인드래프트 전체 1~3순위의 영광을 차지했다.

2016 KBL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가 18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렸다. 이번 드래프트는 국가대표급 실력을 갖춘 이종현과 최준용, 강상재 등 빅맨 자원이 대거 쏟아져 나와 '황금 드래프트'로 불리며 많은 관심을 가졌다.

앞서 지난 3일 열린 지명권 추첨에서 전체 1순위 지명권을 얻은 울산 모비스는 고민 없이 전체 1순위감이라는 평가를 받았던 이종현을 지명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2016-2017 프로농구 신인드래프트가 18일 오후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렸다. 이번 드래프트 전체 1순위 지명권은 울산 모비스, 2순위는 서울 SK, 3순위는 인천 전자랜드가 갖고 있다. 울산 모비스 유재학 감독이 이종현을 지명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잠실)=천정환 기자

뒤이어 전체 2순위 지명권을 얻은 서울 SK는 최준용을 호명했다. 최준용은 200cm의 큰 키에도 스피드와 센스가 뛰어나 슈팅가드부터 스몰포워드, 파워포워드까지 전 포지션을 두루 소화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갖췄다. 전체 3순위 지명권의 인천 전자랜드는 예상대로 강상재를 뽑았다. 강상재는 200cm의 큰 신장에 외곽슛 능력을 겸비한 선수다.

전체 4순위로는 서울 삼성이 연세대 출신 가드 천기범을 뽑았고, 전체 5순위 지명권의 창원 LG는 연세대 출신 센터 박인태를 지명했다. 전체 6순위 지명권을 가진 부산 kt는 중앙대 출신 슈팅가드 박지훈을, 뒤이은 7순위 원주는 고려대 출신 슈팅가드 최성모를 선발했다. 전체 8순위 지명권의 안양 KGC는 경희대 출신 센터 김철욱, 전체 9순위 지명권의 전주 KCC 이지스는 한양대 출신 센터 한준영을 지명했다. 마지막 전체 10순위 지명권의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는 건국대 출신 가드 김진유를 지명하면서 1라운드 지명이 모두 끝났다.

2라운드는 1라운드의 역순으로 진행됐으며, 각 팀 모두 지명권을 행사했다. 하지만 3라운드에서는 모비스와 전자랜드, kt, 오리온이 지명권을 행사했고, 4라운드에서 오리온과 모비스가 마지막으로 선수를 지명해 총 38명의 드래프트 참가자 중 26명만이 프로 무대를 밟을 수 있게 됐다.



▶ 팀별 1라운드 드래프트 선발 선수

1순위 – 모비스 : 이종현(고려대)

2순위 – SK : 최준용(연세대)

3순위 – 전자랜드 : 강상재(고려대)

4순위 – 삼성 : 천기범(연세대)

5순위 – LG : 박인태(연세대)

6순위 – kt : 박지훈(중앙대)

7순위 – 동부 : 최성모(고려대)

8순위 - KGC : 김철욱(경희대)

9순위 – KCC : 한준영(한양대)

10순위 – 오리온 : 김진유(건국대)



▶ 팀별 2라운드 드래프트 선발 선수

1순위 – 오리온 : 장문호(건국대)

2순위 – KCC : 최승욱(경희대)

3순위 – KGC : 박재한(중앙대)

4순위 – 동부 : 맹상훈(경희대)

5순위 – kt : 정희원(고려대)

6순위 – LG : 정인덕(중앙대)

7순위 – 삼성 : 성기빈(연세대)

8순위 – 전자랜드 : 이헌(성균관대)

9순위 – SK : 김준성(일반인 참가자, 명지대)

10순위 – 모비스 : 오종균(일반인 참가자, 후지대)



▶ 팀별 3라운드 드래프트 선발 선수

1순위 – 모비스 : 김광철(동국대)

2순위 – SK : 지명안함

3순위 – 전자랜드 : 김승준(동국대)

4순위 – 삼성 : 지명안함

5순위 – LG : 지명안함

6순위 – kt : 안정훈(상명대)

7순위 – 동부 : 지명안함

8순위 - KGC : 지명안함

9순위 – KCC : 지명안함

10순위 – 오리온 : 이승규(조선대)



▶ 팀별 4라운드 드래프트 선발 선수



1순위 – 오리온 : 조의태(일반인 참가자, 중앙대)

2순위 – KCC : 지명안함

3순위 – KGC : 지명안함

4순위 – 동부 : 지명안함

5순위 – kt : 지명안함

6순위 – LG : 지명안함

7순위 – 삼성 : 지명안함

8순위 – 전자랜드 : 지명안함

9순위 – SK : 지명안함

10순위 – 모비스 : 주긴완(명지대)

[jcan1231@maekyung.com]

‘FA→은퇴→코치’ 용덕한 “새 길 찾겠다”
'해외진출' 희망 차우찬, 국내 잔류하면 LG 간다
트와이스 사나 '미모가 샤샤샤~' [MK포토]
김종 전 차관 “김연아 좋아하지 않는 이유, 말하기가...”
강병규 “강정호는 최순실, 박근혜에게 평생 보은해야”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