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성폭행 혐의` 데릭 로즈, 민사 재판에서 무죄 판결
기사입력 2016.10.20 06:58: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미국프로농구(NBA) 뉴욕 닉스 포인트가드 데릭 로즈가 민사재판에서 성폭행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받았다.

'ESPN' 등 현지 언론은 20일(한국시간) 전 여자친구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았던 로즈가 이날 LA에서 진행된 재판에서 배심원들로부터 무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함께 재판을 받았던 두 명의 친구도 무죄 판결을 받았다.

로즈의 전 여자친구는 지난 2013년 로즈와 그의 친구들이 LA에 있는 아파트에서 자신에게 술과 약물을 먹인 뒤 성폭행했다는 이유로 소송을 걸었다. 이 여성은 로즈에게 2150만 달러의 손해 배상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데릭 로즈는 전 여자친구로부터 성폭행 혐의로 고소를 당했지만, 민사재판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사진=ⓒAFPBBNews = News1

ESPN에 따르면, 재판에서 로즈의 변호인 측은 이 여성이 로즈가 둘의 관계를 일방적으로 끝낸 것에 앙심을 품고 고소했다고 주장한 반면, 여성 측 변호인은 전형적인 집단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여성은 로즈를 상대로 민사소송을 걸었을뿐만 아니라 경찰에도 신고를 했다. LA 경찰은 현재 이 사건에 대한 조사를 진행중이지만, 정해진 기한은 없는 상태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닉스로 트레이드된 로즈는 이번 사건으로 제대로 된 시즌 준비를 하지 못하고 있다. 이미 다섯 번의 프리시즌 경기와 일곱 차례의 연습에 불참했다. 제프 호나섹 감독은 로즈가 금요일(한국시간 22일)에나 합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닉스는 26일 클리블랜드 캐빌리어스를 상대로 시즌 개막전을 갖는다.

[greatnemo@maekyung.com]



끊이지 않는 ‘편파’ 방송 논란…현장의 갑론을박
‘결정적 사나이’ 양석환 빛내주는 순도 높은 홈런포
이대호의 오재원 훈계? 야구팬이 뿔났다!
장나라, 박보검과 열애설 직접 해명 “만난 적도 없어”
지드래곤, 마른 모습에 팬들 '걱정' 무슨 일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