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회사는 날 존중 안해"…에릭남 SNS글 뒤늦게 삭제
기사입력 2017.02.17 14:31:21 | 최종수정 2017.02.17 15:58: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가수 에릭남이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올린 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에릭남은 16일 자신의 트위터에 "그만. 나의 회사는 날 존중해주지 않는다. 해킹은 아닌다. 이건 그저 진실이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에릭남은 "그만"이라는 글 외에 다른 글은 뒤늦게 삭제했지만, 네티즌들은 에릭남의 글을 두고 소속사과 갈등을 빚은 것 아니냐고 추측했다.

에릭남은 MBC '위대한 탄생2'를 통해 데뷔한 뒤 현재 소속사 B2M 엔터테인먼트에서 활동 중이다.

in999@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