뿰삁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박수림 "`TV는 사랑을 싣고` 시청률 40%까지 치솟아"
기사입력 2017.07.17 17:35:59 | 최종수정 2017.07.17 20:44: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올드스쿨' 개그우먼 박수림이 전성기를 떠올리며 솔직 입담을 뽐냈다.

박수림은 17일 방송된 SBS 러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 출연해 "대학개그제를 통해 데뷔했다. 당시 개그 프로그램이 침체기였기 때문에 설 자리가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창명 씨가 'TV는 사랑을 싣고'에 출연하면서 잘되는 걸 보고 '나도 같이 하자'고 제안했다. 당시 PD님들은 '왜 개그맨이 리포터를 하냐'고 말렸지만 시청률이 올랐다. 40%에 육박했었다"며 후일담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kiki2022@mk.co.kr

트와이스 쯔위 '오늘도 인형미모 경신' [MK화보]
레드벨벳 아이린 '오늘도 예쁘다 예뻐' [MK화보]
‘김광석’ 측 “딸 사망 용의자로 서해순 지목”
‘창렬스럽다’ 김창렬, 명예훼손 항소심 패소
유소영, 손흥민 언급 “지금은 헤어졌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