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역모’ 감독 “영화의 다양성 차원에서 의미 담아 기획”
기사입력 2017.11.14 16:35: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김홍선 감독이 다양성 영화에 대한 애착을 드러냈다.

김홍선 감독은 14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진행된 영화 ‘역모-반란의 시대’ 언론시사회에서 “‘영화라는 것이 다양해야 하지 않을까’가 첫 번째 생각이었다. 기획을 하는 시점에 많은 이야기들이 있었는데 한국 영화의 문제점, 다양성이 없다는 이야길 많이 들었다”고 운을 뗐다.

김 감독은 “그런 점을 스태프들과 이야기 하다가 이런 영화가 하나 있어야 하지 않을까 이야기가 나왔고 그것이 시발 점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허구적인 모습은 액션을 보여주자고 했지만 단순히 액션영화만 만들고자 했던 건 아니다. 메시지는 결국 이긴 자들의 기록이라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면서 “그런 면을 우리가 들여댜 봐야하지 않을까 싶어서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역모-반란의 시대’는 역사 속에 기록되지 않은 하룻밤, 왕을 지키려는 조선 최고의 검 김호와 왕을 제거하려는 무사 집단의 극적인 대결을 그린 리얼 무협 액션이다. 11월 23일 개봉.





kiki2022@mk.co.kr

김정민 “혼인빙자 사기? 사실대로 진술”
강민호, ‘80억’ 같은 조건에도 삼성 택한 까닭은?
박하나, 아찔한 누드톤 드레스
김원석, 방출까지 초래한 문제 SNS발언 어땠길래?
고준희 2년 전 역대급 래쉬가드 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