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혜 측 가치관 차이로 이혼…실망시켜드려 죄송(공식)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박은혜 측 "가치관 차이로 이혼…실망시켜드려 죄송"(공식)
기사입력 2018.09.14 12:03:39 | 최종수정 2018.09.14 16:12: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박은혜(40)가 결혼생활 11년 만에 성격 차이로 이혼했다.

박은혜 측은 14일 "박은혜 씨는 남편과의 가치관의 차이로 고민 끝에 각자의 길을 가게 됐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이어 "개인적인 얘기라 조심스럽지만, 부부의 합의로 아이들 양육은 박은혜씨가 하고 있으며 부모라는 울타리로 식사도 하고 학교 행사에도 함께 참여하며 아이들에게 부모로서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추측성 기사나 과거 방송에서 한 이야기들이 새로 기사화되어 가족들과 아이들이 또 한 번 상처받지 않기를 정중히 부탁드립니다"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대중의 사랑과 관심을 받는 배우로서 이번 일로 여러분께 실망을 드리게 되었을까 봐 박은혜 씨 본인 스스로 매우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며 "앞으로도 박은혜 씨는 맡은 바 책임을 다 할 것이며 두 아이의 엄마로 그리고 배우로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것을 약속드린가. 소속사에서도 더욱 책임 있는 자세로 박은혜씨와 함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은혜는 지난 2008년 4월 웨딩마치를 울린 후 3년 만에 쌍둥이 아들을 품에 안았다. 현재 박은혜는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이제 만나러 갑니다’ 진행자로 남희석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kiki2022@mk.co.kr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