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영화 주연 `겨울밤에`, 탈린영화제서 女주연상·감독상 - mk 스포츠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서영화 주연 `겨울밤에`, 탈린영화제서 女주연상·감독상
기사입력 2018.12.06 16:23:3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서영화가 영화 '겨울밤에'로 제22회 탈린 블랙 나이츠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서영화의 소속사 엘엔컴퍼니는 6일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한국 여배우가 이 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받기는 이번이 처음. 뿐만 아니라 이 작품을 연출한 장우진 감독은 감독상을 받았다.

'겨울밤에'는 30년 만에 춘천 청평사를 찾은 중년 부부 은주(서영화)와 흥주(양흥주)가 처음 하룻밤을 보낸 식당을 발견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전주국제영화제가 제작비를 지원하는 '전주시네마프로젝트 2018'에 선정된 작품으로, 프랑스 낭트 3대륙 영화제 청년심사위원상도 받았다.

에스토니아 탈린에서 열리는 탈린 블랙 나이츠 영화제는 북유럽과 발트해 연안 지역의 영화제 중 규모가 가장 크다. 유일하게 국제영화제작자연맹의 승인을 받은 국제영화제다.

kiki2022@mk.co.kr

전현무♥한혜진, 공개커플 애정전선 이상無
박항서 ‘한국 킬러’ 긴급호출…아시안컵 히든카드?
히어로즈 문우람 폭행 전말 밝혀 졌다
프로야구 두산 고심…6억 적은 금액 아니다
격려금 전액 기부…‘화룡점정’ 박항서 매직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