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익 “백종원 언급은 표현의 자유, 더 자주 이야기할 것”(전문) - mk 스포츠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황교익 “백종원 언급은 표현의 자유, 더 자주 이야기할 것”(전문)
기사입력 2018.12.06 18:05:28 | 최종수정 2018.12.06 18:07: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이 백종원에 대한 발언을 자제해달라는 일부 누리꾼들의 요구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황교익은 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백종원을 언급하지 말아달라는 여러분께’라는 제목의 글에서 “민주공화정에서는 표현의 자유를 허용하고 있다. 명예훼손, 모독, 차별 등 법으로 금지한 것이 아니면 그 어떤 표현도 용인돼야 한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표현의 자유를 억압하지 말라. 여러분들이 저에게 온갖 날조와 왜곡과 억측의 말을 하여도 법적 처벌도 받지 않고 표현의 자유 안에서 용인되듯이, 제가 백종원에 대해 그 어떤 말을 하여도 여러분들은 제게 백종원에 대해 언급하지 말라고 할 수 없는 것”이라고 밝혔다.

황교익은 “여러분만 표현의 자유가 있는 것이 아니다. 민주공화국 시민이면 그 누구이든 표현의 자유를 누려야 한다. 저도 여러분과 똑같이 이 민주공화국의 시민이다”라며 “앞으로 더 자주 또 더 강렬히 백종원에 대해 언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황교익은 백종원의 레시피와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의 ‘막걸리 블라인드 테스트’ 장면을 지적하는 등 백종원을 지속적으로 언급해 논란에 중심에 섰다. 다음은 황교익 SNS 전문

백종원을 언급하지 말아달라는 여러분께

민주공화정에서는 표현의 자유를 허용하고 있습니다. 명예훼손 모독 차별 등등 법으로 금지한 것이 아니면 그 어떤 표현도 용인되어야 합니다.

저는 저에 대한 온갖 날조 왜곡 정보로 명예훼손을 당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법으로 대응할 생각은 없습니다. 저는 표현의 자유에 대한 법적 규제는 함부로 할 것이 아니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러니 저에 대한 온갖 날조 왜곡 정보를 만들어 퍼뜨리는 여러분들은 표현의 자유를 무한대로 누리고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백종원에 대해 계속 언급하실 것인가요?” 어제 ytn과 인터뷰를 하며 이런 질문을 받았습니다. 인터넷에서 저를 향해 백종원에 대한 비평을 멈추라고 하는 댓글들을 흔히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제가 여러분께 하였던 것과 같은 논리로 여러분께 말합니다. 표현의 자유를 억압하지 마십시오. 여러분들이 저에게 온갖 날조와 왜곡과 억측의 말을 하여도 법적 처벌도 받지 않고 표현의 자유 안에서 용인되듯이, 제가 백종원에 대해 그 어떤 말을 하여도 여러분들은 제게 백종원에 대해 언급하지 말라고 할 수 없는 것입니다. 최소한 민주공화정의 운영 원칙은 지키면서 말하고 행동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여러분만 표현의 자유가 있는 것이 아닙니다. 민주공화국 시민이면 그 누구이든 표현의 자유를 누려야 합니다. 저도 여러분과 똑같이 이 민주공화국의 시민입니다. 여러분이 누리고 있는 그만큼 표현의 자유를 누리는 것은 마땅한 일입니다. 앞으로 더 자주 또 더 강렬히 백종원에 대해 언급할 것입니다. 고맙습니다.

trdk0114@mk.co.kr

전현무♥한혜진, 공개커플 애정전선 이상無
박항서 ‘한국 킬러’ 긴급호출…아시안컵 히든카드?
히어로즈 문우람 폭행 전말 밝혀 졌다
프로야구 두산 고심…6억 적은 금액 아니다
격려금 전액 기부…‘화룡점정’ 박항서 매직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