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임기영 `완봉승으로 스타탄생을 예고하다` [MK화보]
기사입력 2017.04.19 11:20: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수원) = 김재현 기자] KIA 타이거즈가 임기영의 완봉승으로 6연승 가도를 달렸다. 지난 18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벌어진 2017 프로야구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KIA가 kt를 꺾고 6연승으로 1위를 수성했다.

KIA는 5회 초 2사 1,2루에서 나온 이명기의 3타점 그라운드 홈런과 선발 임기영의 완봉으로 승리를 결정지었다.

이명기는 그라운드 홈런으로 임기영의 완봉승에 힘을 보탰다.

임기영은 역대 최다 이닝(9이닝) 소화, 최다 투구(122개)를 소화 해내며 kt 타선을 9회까지 꽁꽁 틀어막았다. 완벽히 제구 된 타이밍에 kt 타자들은 속수무책이었다.

KIA는 임기영이 생애 처음이자 누구도 예상 못한 깜짝 완봉승으로 스타탄생을 예고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임기영-이명기, 완봉승과 그라운드 홈런의 주인공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선발로 등판한 임기영의 역투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이명기는 그라운드 홈런으로 임기영을 도왔다.

 기사의 3번째 이미지
 기사의 4번째 이미지

완봉승 후 동료들과 기뻐하는 임기영

 기사의 5번째 이미지

짜릿한 완봉승 하이파이브

 기사의 6번째 이미지

연신 싱글벙글이다.

 기사의 7번째 이미지

김선빈은 임기영을 향해 엄지를 세워 보이며 격려했다.

 기사의 8번째 이미지

임기영의 완봉승 피날레는 김기태 감독의 주먹 하이파이브



[basser@maekyng.com]

이대호가 밝힌 퇴장 상황 “팬들 선동한 것 아니다”
은퇴식 앞두고 입담 자랑 홍성흔 “울면 지는 거다”
사이먼 1명으로도 충분…KGC, 77.8% 확률잡았다
맨유 스완지 1-1 무승부…기성용 공격에서 활발
리차드 막스, 내한 취소 “한반도 군사적 긴장감 때문”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