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이승엽 `라이온킹`의 마지막 축제 [MK화보]
기사입력 2017.07.16 07:30:02 | 최종수정 2017.07.16 13:46: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대구)=천정환 기자] 이승엽이 마지막 올스타전을 통해 두 아들과 특별한 추억을 남겼다.



이승엽은 15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올스타전에서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5타수 1안타 1타점 1득점 1볼넷을 기록했다.



이날 이승엽의 큰아들 은혁(13)군이 시구를 했고 둘째 은준(7) 군이 시타자로 나섰다. 이승엽은 아들 뒤에서 시포를 하며 특별한 추억을 남겼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승엽, 마지막 올스타에서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이승엽, 두 아들과 특별한 추억

 기사의 3번째 이미지

이승엽과 두 아들 휴대폰에 담는 아내 이송정

 기사의 4번째 이미지
 기사의 5번째 이미지

이승엽, 마지막 올스타

 기사의 6번째 이미지
 기사의 7번째 이미지

기대했던 홈런은 없었지만

 기사의 8번째 이미지

최고의 선수





[jh1000@maekyung.com]

손나은 ‘시선 강탈’ 레깅스 라인
신세경 청순 글래머 대명사다운 운동 모습
소유 비키니 ‘압도적 몸매+탄력적 볼륨’
민효린 전설의 란제리 화보&관능적 래시가드
이은혜 예술적 힙·허벅지…볼륨·골반도 완벽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