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최다빈, 엄마에게 보내는 올림픽 데뷔전 `뭉클` [MK화보]
기사입력 2018.02.11 14:28:09 | 최종수정 2018.02.11 14:31:4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강릉)=천정환 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팀이벤트 여자 싱글 스케이팅이 11일 강원도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렸다.



한국 피겨요정 최다빈이 피겨 스케이팅 단체전 여자 싱글 쇼트에서 열연하고 있다. 최다빈은 경기 후 소감에서 누가 가장 보고 싶냐는 질문에 하늘에 계신 어머니가 가장 보고싶다고 말했다.



한편, 최다빈은 단체전 여자 싱글 쇼트에서 65.73을 기록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기사의 1번째 이미지
 기사의 2번째 이미지
 기사의 3번째 이미지
 기사의 4번째 이미지
 기사의 5번째 이미지
 기사의 6번째 이미지
 기사의 7번째 이미지
 기사의 8번째 이미지
jh1000@maekyung.com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경리, 섹시 절정의 란제리…걸그룹 센터다운 관능미
이효리 볼륨감 넘치는 화보…육감적인 몸매
류효영 청순미 벗은 파격 의상…시선 집중 볼륨감
한혜진 역대급 화보? 관능적 S라인 극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