뒪룷痢좏넗넗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빅매치] EPL 2위 탈환 무산 맨시티, FA컵 4강 도전
기사입력 2017.03.10 15:03:14 | 최종수정 2017.03.10 15:33: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위를 되찾을 절호의 기회를 놓친 맨체스터 시티가 4년 만의 FA컵 준결승 진출을 꾀한다.

맨시티는 9일 스토크 시티와의 2016-17 EPL 28라운드 홈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토트넘과 승점은 56으로 같지만, 득실차에서 밀려 3위에 머물렀다.

아쉬움을 뒤로 하고 맨시티는 11일 미들즈브러와 FA컵 6라운드(준준결승) 원정경기를 치른다. 미들즈브러는 강등권인 18위에 머물고 있다. 프로토 승부식 21회차 대상경기.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맨시티 공격수 세르히오 아궤로가 스토크와의 2016-17 EPL 홈경기에서 비기자 낙담하고 있다. 사진(잉글랜드 맨체스터)=AFPBBNews=News1



비록 스토크를 이기진 못했으나 맨시티는 컵 대회 포함 7승 3무로 10경기 연속 무패이자 근래 최근 13전 9승 3무 1패의 호조다.

시즌 아웃된 미드필더 일카이 귄도안(27·독일)과 5월 초순 복귀를 목표로 하는 공격수 가브리에우 제주스(20·브라질) 외에는 이렇다 할 전력 누수도 없다. 통산 6차례 FA컵을 우승한 맨시티는 2010-11시즌 이후 6년 만의 정상을 노린다.

2015-16 챔피언십(2부리그) 2위로 승격에 성공한 미들즈브러는 최근 4무 6패로 EPL 10경기 연속 무승에 허덕이며 다시 내려갈 위기에 처해있다.

미들즈브러의 FA컵 6라운드는 8년 만이다. 그러나 해당 시즌 EPL 19위로 챔피언십으로 떨어진 아픈 기억이 있기도 하다.

세계 최대 온라인 도박사 중 하나인 ‘벳 365’를 필두로 한 주요 13개 회사의 10일 오후 3시 기준 배당률 평균을 보면 미들즈브러 7.86-무승부 4.60-맨시티 1.43이다. 맨시티 승률이 미들즈브러의 5.50배에 달하고 미들즈브러가 이길 가능성은 맨시티의 18.2%에 그칠 것으로 예상한다는 얘기다.

[dogma01@maekyung.com]

[한국 시리아] ‘봉인 해제’ 손흥민, 선발 출격
정태욱, 의식 찾았지만…경추 미세골절 ‘전치 6주’
‘선발 진입’ 류현진 “높은 곳을 향해 가고 싶다”
미수습자 추정 4~18cm 유골 6개 발견...국과수 세월호로 급파
김소연 이상우, 6월 결혼 “평생 동반자 되겠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