뒪룷痢좏넗넗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야구토토] 팬 46% “KIA, LG에 승리할 것”
기사입력 2017.06.29 15:43: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대호 기자]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 수탁사업자 케이토토는 30일 열리는 2017 KBO리그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53회차 투표율 중간집계 결과 1경기 LG-KIA 참가자 46.25%가 KIA 승리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LG 승리 예상은 40.92%였고 나머지 12.81%는 양 팀의 같은 점수대를 전망했다. 최종 점수대로는 LG(2~3점)-KIA(4~5점) 항목이 5.06%로 1순위를 차지했다.

리그 선두 KIA와 리그 4위로 중위권을 유지 중인 LG가 맞붙는다. KIA는 주중 삼성과의 경기 중 앞선 두 경기에서 모두 10점이 넘는 득점을 기록하며 승기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28일 경기에선 장단 20안타를 터뜨렸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KIA 선수들이 LG와의 2017 KBO리그 원정경기 승리 후 기뻐하고 있다. 사진=김영구 기자



반면 LG 최근 분위기는 좋지 않다. 최근 삼성과 넥센에 루징시리즈를 기록하는 등 투타에서 다소 무기력하다. 다만 이번 시즌 9차례 맞대결에서 LG가 4승을 거둔 것은 고려할 필요가 있다.

2경기 SK-삼성은 44.75%가 홈팀 SK 승리를 예상했고, 40.48%는 원정팀 삼성 승리에 투표했다. 나머지 14.76%는 두 팀의 같은 점수대를 선택했고, 최종 점수대에서는 SK가 4~5점, 삼성이 2~3점을 기록할 것(5.29%)이라는 예상이 최다를 기록했다.

3경기 kt-넥센은 47.43%가 넥센 승리를 내다봤다. kt 승리는 39.25%, 같은 점수대는 13.29%로 나타났다. 최종 점수대로는 kt가 4~5점, 넥센이 2~3점대를 기록할 것이라는 예상이 1순위(5.12%)로 집계됐다.

야구토토 스페셜 53회차는 30일 오후 6시 2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이후에 적중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dogma01@maekyung.com]

상반기 아프리카 별풍선 ‘억’ 소리 나는 수익
설리 ‘물공포증’을 앓았던 충격적 이유
‘안녕하세요’ 모두를 경악케 한 미저리 남편
AOA 설현, 언제어디서나 예쁨 100% "완벽하네"
'카라' 출신 박규리, 여신미는 여전해 "꿀미모 발산'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