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日 여배우 ‘후지이 미나’, 16일 한화 넥센전 시구 나서
기사입력 2017.05.15 11:06:49 | 최종수정 2017.05.15 23:39:3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일본 여배우 후지이 미나가 시구에 나선다.

넥센은 “16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에 여배우 후지이 미나를 시구자로 초청했다”고 밝혔다.

영화 ‘데스노트:더 뉴 월드’에서 열연을 한 후지이 미나는 “현재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활동하고 있는데 이번 시구를 통해 한국 팬 여러분께 인사를 드릴 수 있어 영광이다. 일본 고교야구 ‘고시엔’ 홍보대사로 활동할 만큼 야구를 좋아한다. 넥센이 올 시즌 좋은 성적 거둘 수 있도록 열심히 응원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일본 여배우 후지이 미나가 16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한화 넥센전에서 시구한다. 사진=넥센 히어로즈 제공

넥센은 이날 ‘레이디스 데이’를 기념해 경기 2시간 전부터 B게이트 내부 복도에서 ‘리안헤어’에서 진행하는 페이스페인팅 이벤트를 할 예정이다. 또한 고척을 찾는 여성 관중에게 내야 3,4층과 외야석 입장권을 2000원 할인해 준다.

[yijung@maekyung.com]

한국·일본 '치어리딩은 우리가 한 수 위!' [MK화보]
전소민·이광수, 화끈한 19금 연기..혹시?
KIA 나지완, 기상캐스터 양미희와 결혼
강인, "깊이 반성"…말뿐인 사과
'패셔니스타' 선미, 아찔한 시스루 선보여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