援щ떒 24떆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NC, 황금사자기 준우승 용마고에 바람막이 점퍼 전달
기사입력 2017.07.03 18:10:53 | 최종수정 2017.07.03 18:40:3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윤지 기자] NC 다이노스가 마산용마고에 바람막이 점퍼를 전달했다.

마산용마고는 5월 열린 제71회 황금사자기에서 준우승의 좋은 성적을 거두었고, NC는 연고지역 아마야구 발전을 위해 지역 내 해당 학교가 전국대회 입상 시 야구용품을 지원하고 있어 이번 지원이 이뤄졌다.

기존에 야구용품을 지원했던 것과 달리 이번에는 연고지역 팀이라는 소속감을 가질 수 있도록 감독 포함 총 56명의 선수단에 NC 공식 물품업체인 ATC와 함께 바람막이 점퍼를 전달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NC 다이노스가 전달한 ATC 바람막이 점퍼를 입은 용마고 야구팀 학생선수들.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평상시 교복에도 입을 수 있는 디자인으로 야구선수와 고등학생 두 가지 역할을 착실히 해내고 있는 선수들에게 의미 있는 선물이 됐다.

유영준 NC 다이노스 단장은 “지난 3월 연고지역 리틀 초·중·고교 아마추어 42개 야구팀에 1억6000만원 상당의 야구용품을 지원했는데 용마고의 전국대회 준우승으로 한 번 더 지원할 수 있게 됐다. 우리 지역 학생선수들의 성장하는 모습을 볼 수 있어 기쁜 마음으로 준비했다. 다시 한 번 축하의 말을 전한다”라고 말했다.

[chqkqk@maekyung.com]

가인, 대마초 권유 폭로 3개월 만에 SNS 재개
박유천 고소女, 항소심도 무고·명예훼손 혐의 무죄
한서희, 빅뱅 탑과 대마초 혐의 항소심도 집행유예
오정연 '파격적인 드레스로 시선 싹쓸이' [MK화보]
트와이스 쯔위 '오늘도 인형미모 경신' [MK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