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맥, 계단서 넘어져 왼 발목 접질려…나주환으로 교체

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로맥, 계단서 넘어져 왼 발목 접질려…나주환으로 교체
기사입력 2018.07.11 19:29:45 | 최종수정 2018.07.11 19:49:5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황석조 기자] SK 와이번스 외인타자 제이미 로맥이 11일 잠실구장서 열린 LG 트윈스와 경기 3회말 수비 후 더그아웃으로 내려가던 도중 계단에서 넘어졌다. 왼쪽 발목을 살짝 접질린 로맥은 선수보호차원에서 나주환과 교체됐다. 병원 이동 계획은 없다. 로맥은 1회초 첫 타석서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SK는 4회초 현재 0-2로 밀리고 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로맥(사진)이 11일 경기 도중 발목을 접질렸다. 사진=김재현 기자

hhssjj27@maekyung.com

구구단 세정 ‘군살 없는 몸매’…시선 집중
구구단 미나 ‘섹시한 어깨춤’
채연 ‘섹시 디바 컴백’…한·중·일 석권한 매력
김성희 아찔한 볼륨감…세계적 모델의 관능미
모델 이현이 ‘반전 섹시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