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3연승’ 힐만 감독 “남은 경기에도 긍정적 영향 줄 것”
기사입력 2018.09.12 22:08:51 | 최종수정 2018.09.12 22:22:5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한이정 기자] SK 와이번스가 3연승을 달리며 2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SK는 12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경기에서 8-3으로 이겼다. 이날 경기로 66승 1무 52패를 기록, 3연승을 달리게 됐다.

선발 등판한 문승원이 6이닝 3실점을 기록해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하며 시즌 7승째를 거머쥐었고, 타선은 한동민의 홈런을 포함해 15안타 8득점을 올렸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SK 와이번스가 12일 kt 위즈를 꺾고 3연승을 달렸다. 사진(인천)=김재현 기자

경기 후 힐만 감독은 “오늘 문승원의 피칭이 자랑스럽다. 2회와 3회 고비를 넘기고 4회부터 6회까지 잘 막아줬다. 개인 통산 최다 탈삼진을 기록하기도 했다”고 칭찬했다.

이어 “공격이 어느 정도 살아난 점도 다행스럽다. 정의윤과 강승호가 3안타를 기록했고, 한동민의 홈런도 컸다. 어제 승리 이후 연승으로 한 주의 시작을 좋은 분위기로 끌고 갈 수 있어 남은 경기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말했다.

SK는 청주로 이동해 3위 한화 이글스와 경기를 치른다. 선발 투수는 박종훈.

yijung@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문가비, 시선 싹쓸이하는 레깅스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