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31호포’ 한동민 “똘똘 뭉쳐 순위 싸움에서 앞서갈 수 있도록”
기사입력 2018.09.12 22:15:54 | 최종수정 2018.09.12 22:21: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한이정 기자] SK 와이번스 한동민(29)이 시즌 31호 홈런을 신고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SK는 12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경기에서 8-3으로 승리했다. 선발 투수 문승원의 호투와 타선의 힘이 컸지만, 무엇보다 접전 상황에서 나온 한동민의 투런포가 결정적이었다.

이날 5번 우익수로 선발 출전한 한동민은 4타수 2안타 1홈런 3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동민이 12일 인천 kt전에서 시즌 31호 홈런을 기록했다. 사진(인천)=김재현 기자

5-3인 5회말 무사 1루에서 타석에 선 한동민은 금민철의 낮게 깔린 111km 커브를 공략해 우측 담장을 넘겼다. 비거리 115m. 시즌 31호 홈런.

한동민의 한 방으로 점수차를 크게 벌린 SK는 김강민의 적시타로 1점을 더 보태 5점차 승리를 거뒀다.

경기 후 한동민은 “상대 팀과 엎치락뒤치락하는 접전 상황이었는데 흐름을 우리 쪽으로 가져오는 홈런을 친 것 같아서 좋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개인적인 소망이었던 30홈런을 달성해서 최대한 편안한 마음으로 타격을 하려고 했던 게 부담을 갖지 않아서인지 잘 맞고 있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동민은 “다가오는 한화와의 경기에서 팀원들과 똘똘 뭉쳐 순위 싸움에서 한 발짝 앞서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yijung@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문가비, 시선 싹쓸이하는 레깅스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