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80승 선점’ 두산, 후반기 활약의 비밀 ‘골고루 터지는 타선’
기사입력 2018.09.14 17:53:35 | 최종수정 2018.09.14 20:12: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한이정 기자] 두산 베어스가 시즌 80승을 선점하며 정규리그 우승을 바라보고 있다. 김태형 두산 감독은 후반기 상승세 비결로 ‘타선’을 꼽았다.

두산은 13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kt 위즈와의 경기에서 10-3으로 승리하며 시즌 80승 42패를 기록했다. 2위 SK 와이번스와 11경기차. 80승을 선점한 팀의 정규시즌 우승 확률은 100%나 된다.

김태형 두산 감독은 “올해는 유희관과 장원준이 선발진에서 빠졌지만, 이용찬이 투입돼 잘 해줬고 시즌 초반부터 승수를 쌓아둔 게 도움이 됐다”고 시즌을 되돌아봤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두산 베어스가 13일 잠실 kt전에서 승리하며 시즌 80승 고지에 올랐다. 사진=김재현 기자

후반기 상승세에 대해선 ‘골고루 터지는 타선’이라고 전했다. 김 감독은 “오재원이나 최주환, 박건우 등 다 20홈런 정도는 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선수들이다. 후반기 들어 골고루 잘 터져주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불펜도 내가 구상했던 것보다 잘 해줬다. 확실한 카드가 없어 걱정이 많았는데, 시즌 초반 곽빈부터 시작해서 김승회도 고참으로서 중간 역할을 잘 해줬다. 마무리 함덕주도 그렇다”고 덧붙였다.

두산은 14일 잠실 kt전에서 4연승을 노린다. 선발 라인업은 허경민(3루수)-박건우(우익수)-오재원(2루수)-김재환(좌익수)-양의지(포수)-최주환(지명타자)-김재호(유격수)-오재일(1루수)-정수빈(중견수)으로 정해졌다.

yijung@maekyung.com



미스코리아 톱7 오션월드 비키니 화보
월드컵 미녀 신새롬, 아찔한 E컵 비키니
트와이스 나연 ‘파격적인 망사 스타킹’
‘레깅스 여신’ 손나은, 섹시 절정 예술 몸매
문가비, 시선 싹쓸이하는 레깅스 몸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