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뒪룷痢 硫붿씤 - 빐쇅빞援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캠프 스케치] 류현진, 소집일날 캐치볼...하루 뒤 불펜 예정
기사입력 2017.02.16 04:56:06 | 최종수정 2017.02.16 08:57: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글렌데일) 김재호 특파원] LA다저스에서 다섯 번째 시즌을 맞이하는 류현진(29)이 스프링캠프 일정을 시작했다.

류현진은 16일(이하 한국시간) 투수조 소집일에 맞춰 구단 훈련 캠프가 차려진 캐멀백 랜치에 등장했다. 이날 다저스 투수진은 공식훈련은 하지 않고 가벼운 차림으로 필드에서 캐치볼과 달리기를 했는데 류현진도 새로운 통역 이종민 씨(미국명 브라이언)와 함께했다.

류현진은 같은 좌완 투수인 아담 리베라토어와 함께 캐치볼을 했고, 이후에는 외야 한켠에서 달리기 훈련으로 몸을 풀었다. 지난 2년간 어깨 부상으로 재활에 매달렸던 그는 다른 동료들과 함께 같은 훈련을 소화하며 정상적인 캠프 일정을 예고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류현진이 캐치볼을 하기 위해 필드로 들어서고 있다. 사진(美 글렌데일)= 김재호 특파원

류현진은 소속팀 일정에 앞서 미리 훈련 캠프에 들어와 개인 훈련을 했다. 9일과 12일에는 불펜 투구를 소화했다. 두 차례 투구에서 각각 40개, 50개의 공을 던졌다.

이날 다저스 구단이 발표한 투수조 불펜 투구 일정에 따르면, 류현진은 공식 훈련 첫 날인 17일 리치 힐, 마에다 켄타, 스캇 카즈미어 등과 함께 불펜을 던질 예정이다.

류현진은 지난 1월 출국 현장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첫날부터 문제없이 스케줄을 다 소화하면서, 마운드에 올라가서 불펜 피칭까지 다 해야 한다. 처음부터 다 보여줘야 한다. 그럴 수 있도록 몸은 잘 만들어진 상태"라며 각오를 다졌다. 17일 진행될 첫 훈련은 그 목표를 실행하기 위한 첫 걸음이 될 것이다.

[greatnemo@maekyung.com]



한화, 연습경기 7연패…마운드 불안 여전
감독이 꼽은 ‘Key 사인방’ 석민-건창-시환-종현
심석희, 동계AG 500m 실격…반칙-판정 아쉬움
송혜교 유아인, 너무나 잘 어울려 ‘특급 케미’
‘맥심 모델’ 엄상미, “자신있는 부위 가슴…평소 알몸으로 잔다” 고백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