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뒪룷痢 硫붿씤 - 빐쇅빞援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오오타니, 시범경기 홈런 공동 선두…투구 점검도 병행
기사입력 2017.03.20 16:55:12 | 최종수정 2017.03.20 17:02: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강윤지 기자] 오오타니 쇼헤이(닛폰햄)가 시범경기 홈런 선두를 달리고 있다. 동시에 투수 복귀도 차근차근 준비하고 있다.

오오타니는 19일 열린 히로시마와의 시범경기서 5회 솔로 홈런으로 2경기 연속 홈런을 기록했다. 발목 통증을 딛고 복귀한 5경기서 3홈런. 오오타니는 다카야마 슌(한신), 맷 더피(지바 롯데)와 함께 홈런 공동 선두를 달리고 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오오타니 쇼헤이(닛폰햄)가 시범경기 홈런 공동 선두를 달리고 있다. 사진=MK스포츠 DB

일본 언론 ‘닛칸스포츠’는 “오오타니는 오는 31일 삿포로돔에서 열리는 세이부와의 시즌 개막전에 맞춰 몸 상태를 끌어올리고 있다”면서 “오오타니가 이날 홈런에 대해 좋은 느낌으로 쳤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들은 또 “올 시즌 시범경기 2경기 연속 홈런이 터진 것은 더피, 카일 젠슨(소프트뱅크) 두 외국인 선수를 제외하고 일본인으로는 처음”이라며 “용병급의 일”이라고 타자 오오타니를 극찬했다. 발목 부상으로 걱정을 샀던 주루에 대해서도 현재 100%의 상태는 아니지만 무리 없이 주루가 가능한 수준이라고 전했다.

한편, 오오타니는 20일 경기에는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됐다. 1군 합류 이후 처음 있는 일. 경기를 준비하는 대신, 팀 동료들과 워밍업 진행 후 타격과 더불어 불펜에서 투구 연습도 진행했다.

[chqkqk@maekyung.com]

ML 잔류 원한 김현수, 국내 복귀 가능성도 열었다
조영남, 1심 유죄 판결에 항소 “나는 무죄”
美 체조 금메달리스트, 8년 동안 성추행 피해
현아 ‘끈 하나’ 아슬아슬한 탱크톱 [MK화보]
클라라 '시선 싹쓸이한 섹시패션' [MK화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