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스포츠

KB국민은행 광고:은행이 만든 첫번째 부동산 앱 Liiv On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日언론 “한신, 로사리오와 계약 눈앞…카운트다운 돌입”
기사입력 2017.12.06 10:58:38 | 최종수정 2017.12.06 11:04: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지난 두 시즌 동안 한화 이글에서 뛰었던 윌린 로사리오(28)의 한신 타이거즈행이 유력해졌다.

일본 산케이스포츠는 6일 “한신이 로사리오와의 계약을 앞두고 있다.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고 보도했다. 이번 오프시즌 거포 보강에 나선 한신은 오래전부터 로사리오에 깊은 관심을 보여왔다. 로사리오는 2년 연속 KBO리그에서 타율 3할, 30홈런, 100타점을 기록한 검증된 타자다. 지난 2016시즌에 타율 0.321 33홈런 120타점의 성적을 거뒀고, 올해는 타율 0.339 37홈런 111타점을 기록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일본 한신 타이거즈행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진 윌린 로사리오. 사진=MK스포츠 DB

현재 로사리오는 도미니카공화국 윈터리그에서 뛰고 있다. 한화는 물론, 미국 그리고 일본까지 3개국에서의 제안을 받고 거취를 고민하고 있다. 물론 가장 적극적인 한신의 태도에 일본행이 유력해 보인다. 한신은 연봉 최대 3억엔까지 실탄을 쏠 태세다. jcan1231@maekyung.com



코트에 나타난 미녀 산타걸들
이찬오 셰프·쿠시, ‘마약 늪’에 빠졌다
나무엑터스 측 “故김주혁, 49재 추모 미사 17일 집전”(공식)
홍상수, 빙모상도 외면...끝내 조문 안했다
설현, 사랑니 뽑은 통증에 울상...“으악 내 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이메일 전송 리스트



mk화보 더보기
인터뷰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더보기